타이밍이 맞는 친구들을 계속 사귀게 됨.

난 진짜 친구라면 공부하는걸 이해해야 된다는 말은 좀 별로고 그거보단 진짜 인연은 타이밍이 맞는 상대라는 게 더 정확한 설명이라고 생각함.진짜 친구,소울메이트,운명의 상대 이런 단어들 다 거창하지만 알고보면 별 거 없고 이성이든 친구관계든 그냥 내가 그 사람과 함께 하기에 적절한 시기에 만났으면 그게 인연임.다시 말하자면 내가 지금 친구 관계보다 집중해야 하는 게 있다면 그 사람과는 인연이 아니라는거지.쓰니는 공부해야할 시기이고 그 친구는 연락할 친구가 필요한 시기이고, 쓰니 입장에서 뿐만 아니라 그 친구 입장에서나 서로에게 인연이 아님.누가 누굴 기다리고 말고 할 것도 없음. 내 눈 앞에 놓인 공부가 정말 중요하다면 그 친구가 진짜 친구로서 기다리길 바랄 필요도 없이 그냥 서로 갈 길 가는 게 맞아.살다보니 평생친구 별 의미 없더라.상황이 바뀌면 또 달라진 내 자신과 타이밍이 맞는 친구들을 계속 사귀게 됨.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